> 보도
간호학과 ‘백의의 천사’ 선서식
신현우 기자  |  gc5994@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4  22:22:01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간호학과 B반 학우들이 제72회 나이팅게일 선서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72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이 지난 2일 메디컬캠퍼스 간호대학 대강당에서 열렸다. 본 행사에는 김충식 특임부총장, 박은영 간호대학장, 김양우 가천대길병원 병원장, 이수연 인천광역시간호사회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나이팅게일 선서식은 1893년 만들어진 의식으로 간호사로서의 윤리와 간호원칙을 담은 내용의 선서문을 간호학과 학우들이 맹세하는 의식이다. 임상실습 전 간호사로서의 자세를 가다듬고 인류의 건강수준 향상에 기여하고자 총 264명의 선서생들이 자리했다.
 박은영 간호대학 학장은 식사를 통해 “나이팅게일 선서식을 통해 꿈에 한 걸음 더 다가가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자랑스러운 학생간호사로 실습교육에 임하는 동안 오늘의 선서내용을 마음에 간직하고 나아가 멋지고 성숙한 간호전문인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손에 봉사와 희생정신을 의미하는 촛불을 들고 간호정신을 상징하는 가운을 입은 간호학과 학우들의 선서가 끝나고 이길여 총장을 대신한 김충식 특임부총장의 격려사가 이어졌다.
 김 특임부총장은 격려사에서 “나이팅게일이 창의와 열정을 통해서 간호와 의료역사를 바꾸어 놓은 것처럼 여러분도 늘 새롭게 생각하고 도전해 혁신에 앞장서 달라”며 “오늘의 선서식을 축하하며 간호전문인으로서 성장해 나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후 가천 메디컬 오케스트라의 축주가 진행됐고 교가 제창이 이어졌다. 모든 식순이 끝난 후 간호학과 2학년 학생 모두 반별로 사진촬영 순서를 가졌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
1
약속대로 학우들 ‘바람’, 꼭 들어드리겠다
2
권리를 위한 한 해…RIGHT 총학생회 결산
3
가천인이 되고 싶어요… 늦가을 ‘2020 적성고사’ 열기
4
융합형 인재의 산실, 학생융합캠프 열려
5
누구나 상상을 현실로… 창조를 공유하는 ‘메이커 운동’ 확산
6
큰 호응을 이뤄낸 TO:U의 ‘리서치룸 연장 개방’
7
DNA 유전 코드 자유자재 편집 가능… 유전병 90% 치료 길 열어
8
‘좋은 학습환경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9
글로벌 인재로 발돋움…영어 프레젠테이션 대회
10
블록체인 활용도 높이자…블록체인 세미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복정동 산65 가천대학교 가천대신문사 | TEL 031-750-5994 | FAX 031-750-5984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정빈
Copyright © 가천대신문. All rights reserved.